유타주 간통죄 폐지, 주지사 서명만 남아 > 사건과 소식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사건과 소식

 

유타주 간통죄 폐지, 주지사 서명만 남아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0회 작성일 19-03-07 22:14

본문

간통이 유타 법에 따라 범죄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까? 1973년에 제정된 법에 따라 혼외 성관계가 유타에서 불법이다. 혼외정사는 B급 경범죄로 분류되었다.

 

유타 주 의회는 3월 6일, 수요일 혼외정사 혐의에 대한 경범죄를 폐지했다. 하원은 상원 법안 43, 형사 조항 수정안을 43:32로 통과시켰다. 이 법은 지난 달 유타주 상원에서 통과됐으며 게리 허버트 주지사는 서명하거나 거부권을 행사할 예정이다.

 

/KJC 06 March

추천0 비추천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1,563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
 


Copyright © utahkorean.com. All rights reserved.